Background

Eunhyuk, Leeteuk, & Boom bicker for the MC position on ‘Strong Heart’



On May 1st ep, Eunhyuk stated, “There are three things that I want to accomplish this year. The first is to buy my parents a house, and I recently did that.”

He continued, “In my 27 years of life I have never had a drop of alcohol. The second thing I wanted to do this year is have a drink with my fellow members. I recently accomplished this by having a drink with my members after a concert in Paris.”

“I checked two things off of my list. The third thing I want to do is become an MC on ‘Strong Heart’.”

Upon hearing this Boom exclaimed, “Hey, we are all waiting in line here. I will take over in 5 years, then Leeteuk will do it in 10 years, and then Eunhyuk can be the MC in 15 years.”

Disregarding what Boom said, Eunhyuk explained his right to become the next MC, stating, “All the MC’s of ‘Strong Heart’ had the surname Lee (Lee Seung Gi and Lee Dong Wook). My real name is Lee Hyuk Jae.”

Leeteuk fired back, “I’m Leeteuk!“, and Boom also argued, “My real name is Lee Min Ho!“, causing everyone to laugh over the three’s hilarious bickering.

슈주 은혁 '강심장' MC 눈독, 붐ㆍ이특 발끈 "줄 서라"

5월 1일 방송된 SBS ‘강심장’에는 MC 신동엽 이동욱과 함께 아이비, 오윤아, 소녀시대 티파니, 엠블랙 이준, 한지우, 이현진, 선우, 김환 아나운서, 박경림, 기상캐스터 신소연, 김나영, 김영철, 김효진, 정주리, 변기수, 붐, 양세형, 슈퍼주니어 이특, 은혁이 출연해 토크 국가대표 선발전 제 2탄이 그려졌다.

이날 은혁은 “올해 이루고픈 세가지 소원이 있었다. 첫 번째는 부모님께 집을 사드리는 거였는데, 최근에 사드렸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은혁은 “27년간 살면서 술을 한 번도 마셔본 적 없다. 멤버들과 술자리를 가져보자는 게 두 번 째 소원이었다”며 “음주결심을 하고 파리에서 콘서트가 끝나고 멤버들과 소주를 먹었다”고 말했다.

은혁은 “두 가지를 이뤘다. 세 번째 소원은 ‘강심장’ MC가 되는 거다”고 말했다. 이에 붐은 “여기 다 줄 서있다”며 “제가 5년 뒤, 이특이 10년 뒤, 그리고 은혁 씨가 15년 뒤다”고 발끈했다.

이에 아랑곳 않고 은혁은 “강심장 MC는 모두 이 씨였다. 제 본명이 이혁재다”고 말했다. 그러자 이특은 “난 이특이다”며 나섰고, 붐 또한 “내 본명이 이민호다”고 맞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TAKE IT OUT WITH FULL CREDITS!!!

Leave a Reply

COMMENT after Read this blog PLEASE

Ada kesalahan di dalam gadget ini

Translate This Blog